2019년 2월 15일 금요일

[clojure] 4clojure easy버전 0에서 50까지 문제 풀고 중간점검

clojure로 뭘 할지 감이 잡히지 않아서, 그냥 4clojure나 가끔씩 풀어보기로 했다.
elementary, easy부분만 풀었는데 괜찮았다. 글자그대로 쉬웠지만 어떤 것들은 꽤나 생각을 해야 했다.
4clojure를 풀다보면 내 뇌의 생각하는 방식이 바뀌어야 한다는 느낌이 든다. 운동을 할 때도 가동범위가 중요한데, 사용하지 않던 뇌부분을 사용한 느낌이 들면서, 나의 뇌 가동범위가 부족한 것이 아닌가 싶었다.

clojure로 언젠가 개발을 하지 않더라도, 이 문제를 풀면서 뭔가 개발을 할 때 생각하는 방식이 늘어나는 느낌을 받을 것 같다. (좀더 난이도가 올라가면 말이다)

결과적으로 4clojure를 풀기로 결심한 것은 만족이다.
https://github.com/ssisksl77/clj-web-demo/blob/master/src/web_demo/4clojure/elementary.clj

51~100도 금방 가자.

댓글 없음 :

댓글 쓰기